이진욱 고소녀 A씨 클라스 .Skill

14214_12131_5653.jpg

http://www.sisaplus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14214

◆이진욱 측 주장

고소인 A씨는 학원강사로 문제가 된 날 역시 단체 저녁 자리를 마치고 A씨가 이진욱에게 “집에 물건을 고쳐달라”며 먼저 카톡이 왔으며 카톡으로 집 비밀번호까지 알려줬다는 것.

A씨의 집은 강남 논현동 연립주택이라고 말했다.

이진욱은 본인이 “A씨의 집에 도착하자 A씨는 ‘가슴이 노출된 야한 의상’을 입고 있었고. A씨가 먼저 키스하고 성기를 만지는 등 스킨십을 했고, 침대에 스스로 누워 자위행위를 했다”고 경찰에 진술했다.

이후 성관계 도중 A씨가 “질내 사정을 해 달라”고 했지만 이진욱은 이를 거부하고 성행위를 중단했다는 것.

하지만 A씨는 구강성교로 이진욱의 사정을 유도하였으며. 이진욱 측은 ‘A씨가 입 안에 있던 정액을 속옷에 일부러 묻혔을 것’이다고 추론 하고 있다고.

성관계 이후 이진욱은 A씨집에서 얼마간 머물다가 나왔으며 이때부터 A씨는 폰을 꺼놓고 잠적하였으며 돈 요구도 없이 완벽한 연락 두절 상태였다고..

이는 자신의 지갑이 없어져 A씨에게 확인 차 연락을 취해봤지만 연결 안 되던 도중 경찰로부터 “고소장 접수됐다”는 통보 받았다는 것이다

여자가 먼저키스, 자위, 질싸요구, 입싸  석쎆쓰

캬… 이거완전… 야동아니냐?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