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킨 튀겨봤다.(feat.처갓집 사장)

주말인데 장사도 안 되고, 입도 심심하고 해서

내가 먹을 닭 좀 튀겨봤다

늘 하는 일이지만 사진은 처음 찍어 본다

자 그럼 시작해보자 진짜 별 거 없음ㅋㅋㅋ

image.jpeg

먼저 신선한 닭을 파우더에 쉐킷쉐킷!

충분히 버무려 줘야 색이 이쁘게 나온다이기

image.jpeg

177도의 끓는 기름에 투하해 주시고..

기름 투명한거 보이냐?

양심적으로 장사한다이기야

기름이 더러우면 후라이드를 먹었을 때 고소한 맛도 안나고 느끼하다

고소한 맛이 안나면 더러운 기름을 쓴다는 것이니 그 가게는 피하는 것이 좋다

image.jpeg

타이머 10분 맞춰주고

image.jpeg

바삭함을 살려주기 위해서 들었다 놨다를 반복 해준다

라면 끓일 때 들었다 놨다 해주면 면발이 탱탱해지는 것과 같은 논리다

image.jpeg

10분이 됐으면 채에 들어서 기름을 충분히 빼준다

이렇게 황금빛 색이 나오면 깨끗한 기름인 거다

image.jpeg

키친타월에 올려서 기름을 또 빼주고~

image.jpeg

반반으로 먹을 거니까 반은 양념에 쉐킷쉐킷!

소스 듬뿍 발라주시고~

image.jpeg

마지막으로 깨소금 살짝 뿌려준다

image.jpeg

맨날 먹는 거지만 치킨은 먹을 때 마다 맛있다이기

주문 들어와서 여기까지만 쓴다

그럼 이만

3줄요약

1.장사 안 돼서 내가 먹을 치킨 튀겨 봄

2.우리 가게는 기름을 자주 갈아줘서 매우 깨끗하다

3.장사 좀 잘 됐으면 좋겠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