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고대 문명에 대하여 [신의지문 편]1. araboja

게이들 우리 문명 이전에 다른 문명이 있었다고 생각하노?

예를들어 아틀란티스 문명같이 말이야.

 

 

그럼 그레이엄 핸콕의 시리즈 첫 작품인

[신의지문]에 대한 이야기부터 시작해보자 이기야!

 

먼저 어떠한 내용인지에 대해 선 3줄요약  및 문구

 

1.우리 문명 이전에

2.과학적으로 발달한

3.문명이 있었다.

 

(책뒷장에 써있는 문구들)

 

세계 각지의 전승들이 전하는 공통된 대홍수와 다시 찾아온다는 대재해

이집트 문명의 초고대, 1만 년 전에 내린 비에 의해 침식된 스핑크스

피라미드에 숨겨진 25576이라는 시간의 의미

오리온자리의 세 별들의 위치와 정확하게 겹치는 이집트 기자에 있는 3피라미드의 위치

수많은 신화에서 찾아볼 수 있는 세차운동을 표시하는 숫자(360,72,30,12..)

남극대륙의 빙원 밑에 묻혀있는 아열대 수림과 문명

우주에 대한 과학적인 이해와 고도의 설계기술을 가진 12000년 전의

문명인들의 역사적 지문들

 

 

 

먼저 이책의 시작은 1513년에 제작된 세계지도에 나온 남극 지도의 의문으로 부터 시작해

일게이들 남극이 빙하로 덮여있는건 다들알고 있지??

1960년의 미국공군이 햅굿이라는 교수에게 보낸 편지내용에

피리 레이스가 1513년에 그린 세계지도에 남극이 얼음으로 뒤덮어지기 전의

지형이 그려져있다는 거야.

그 지도에 나온 남극이 남극대륙 조사단이 실시한 지진파 측정으로 나온 빙하 밑의 지형과 놀라울 정도로 일치한대

현재 남극대륙의 빙하 두께는 1.6km인데 16세기 당시에 어떻게 알았을까??

그렇다면 남극의 빙하는 언제부터 덮였을까6000년전부터 빙하기 만들어졌어.

그렇다면 6000년전의 우리 현 문명은 뭘하고 있었지바로 신석기 문명시대야

우리나라를 보면 대동여지도가 김정호에 의해 작성이 된 것이 19세기인데

지금으로부터 6000년전에 신석기 시대 사람들이 제작한 지도에

남극대륙 뿐아니라 심지어 아프리카 서해안남아프리카 동해안 남극대륙의 북해안까지 전부 나와있다는거야.

돌맹이 다듬기도 바쁜데 이런 섬세한 지도를 만들 능력이 되었을까?

그리고 남극에 대해 이야기해보면 남극도 따뜻했던 시절이 있었대.

그 이유는 남극이 현재보다 3200km 북방에 있어서 남극권 밖에 있었기 때문이지.

즉, 남극대륙도 처음부터 빙하지대가 아니라 남극으로 지각이동을 하면서 남극대륙이 얼기 시작했다는거야.

1.png

(피리 레이스의 지도 원본)-게이들이 보기엔 좀 잘 모르겠지? 나도 잘모름 ㅋㅋ

144.png

(피리레이스의 지도를 상세히 다시그린 지도)

그러므로 지도를 통해 이런 결론을 낼수 있지.

어느정도 발달된 인류가 남극이 얼기전에 남극에 방문을 했고 아마 주거했을 가능성이 크다.

19세기에 작성된 러시아 지도를 보면 남극이 없어.

현세대도 남극의 존재에 대해 알게된건 얼마 되지 않았다 이거지.

13.png

(19세기 초에 작성된 러시아 지도)

실제로 현세대에서 남극이 최초 발견된 건

1772∼1775년에 영국인 J.쿡은 오늘날의 프린스올라프 해안 앞바다에 이르러, 처음으로 남극권을 돌파하였다.

라네?

그런데 피리 레이스의 지도에 남극대륙이 그려진것 외에도 놀라운점은 더있어.

지도에는 남아메리카의 안데스산맥에 대해 풍부한 지식을 갖추고 있었고 안데스 산맥에 있는

아마존 강의 발원지와 동쪽으로 흐르고 있는 모습도 정확하게 그려져 있었어.

그 외에도 1513년에 제작된 지도에 현세대가 1592년에 발견된섬이 그려져 있었고

심지어 지금은 현존하지 않는 거대한 섬도 그려져 있는데 그 섬의 위치가 대서양 해령에 있는 장소와 정확하게 일치해.

‘브라질 해안에서 1100km 떨어진 바다의 적도에서 약간 북쪽에 해당하는 이 장소는

현재 세인트 피터 앤드 폴암초가 물결 사이로 머리를 내밀고 있다’

즉, 현재보다 해면이 훨씬 낮았던 시대에는 이지역이 거대한 섬이 였을 가능성도 있다는 거지.

1155.png

(책에서 언급한 위치)

그리고 피리레이스의 지도를 6000년전의 사람들이 그렸다면

(이해가 안가는 게이들이 있고 이에 해박한 게이들도 있을건데 일단 책의 내용을 요약해볼게)

 

ㄱ.먼저 지구는 둥글므로 지구를 정확히 표현할수 있는건 구체 여야해.

즉,일게이들 어릴적 책장에 올려져 있을 법한 먼지쌓인 지구본과 같은 거 말이지.

ㄴ.이 구모형을 편평한 지도에 그리려면 투영도법이 필요하고 그 외에 방위도법,평사도법,심사도법,정거방위도법 등등 여러가지가 있는데

이 도법들은 고대에는 존재하지 않았다고 생각했는데 이 지도에는 그러한 수학이 사용되었다는 점

ㄷ.또한 세계지도를 그리기 위해 대륙의 위치를 결정하기 위해서는 기하학적인 삼각측량을 실행할 필요가 있어.

1600km이상의 거리일 경우에는 지구의 곡면을 고려해서 수정이 필요한드 이작업에는 구형삼각법 에 대한 지식이 필요하대

여기까지 책의 도입부야 .

게이들이 좋아할 만한 내용이면 더올리려한다 이기!

다음내용은 남페루에 위치한 나스카의 지상그림부터 시작할거야~!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